‘8년 만에 컴백’ 거북이 출신 금비, 아련하고 애틋한 분위기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거북이 출신 금비./ 사진제공=제이더블엔터테인먼트

그룹 ‘거북이’ 출신 금비가 8년 만에 신곡을 발표하는 가운데, 콘셉트 이미지를 공개하며 컴백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금비는 오늘(19일) 0시, 공식 SNS를 통해 디지털 싱글 ‘시간이 기억해’의 콘셉트 이미지를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또렷한 눈빛으로 미소를 띤 채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는 금비의 모습이 담겨있다. 아련하고도 애틋한 금비만의 독보적인 분위기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금비는 오는 22일 솔로곡 ‘시간이 기억해’를 발표한다. 이번 싱글은 금비가 홀로서기 후 발표하는 첫 신곡이자, 8년간의 오랜 공백기를 깨고 내는 노래여서 리스너들의 기대를 모은다.

특히 금비가 발라드에 도전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그간 금비는 ‘거북이’ 소속으로 ‘빙고’ ‘아이고’ ‘왜이래’ ‘비행기’ 등 희망과 풍자가 섞인 유쾌한 노래들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금비의 컴백 소식이 알려지자 네티즌들은 ‘거북이 노래를 듣던 학창시절이 떠오른다’ ‘앨범 내주셔서 너무 감사해요’ ‘노래 정말 다 좋았는데. 응원합니다’ ‘앨범 낸다니 반가워요. 목소리도 좋고, 노래도 잘 부르셨는데’ 등 금비를 향한 응원 메시지를 남겨 훈훈함을 자아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