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해줘2’ 천호진, 매서운 눈빛+묘한 분위기…압도적 존재감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구해줘2’ 천호진./ 사진제공=OCN

배우 천호진이 OCN 새 수목 오리지널 ‘구해줘2’로 돌아온다.

‘구해줘2’ (극본 서주연 연출 이권)는 궁지에 몰린 마을을 구원한 헛된 믿음, 그 믿음에 대적하는 미친 꼴통의 나홀로 구원기를 담은 작품으로 배우 천호진의 캐스팅 소식만으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극 중 천호진은 가짜인지 진짜인지 속을 알 수 없는 의문의 남자 최경석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친다. 최경석은 서글서글한 인상에 사람 좋은 눈웃음을 가진 호인으로 누구나 다가갈 수 있는 편안함과 다른 사람을 향한 배려심이 돋보이는 인물이다.

최경석은 수몰 예정 지구로 선정된 마을 월추리에서 마을 사람들의 생사가 달린 보상금 문제를 발 벗고 나서주며 서서히 그들의 신임을 얻게 된다. 하지만 김민철 (엄태구 분)이 등장하면서 점점 일이 꼬이기 시작하고 그의 진짜 속내가 무엇인지 궁금증을 유발하며 남다른 존재감으로 극 안을 가득 채울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지금까지 공개된 티저 영상과 포스터 만으로 이번 드라마 ‘구해줘2’에서 보여줄 천호진 표 ‘최경석’의 모습은 모두의 기대감을 한껏 끌어올렸다. 또한 짧은 순간에도 보여준 매서운 눈빛, 어딘지 모르게 묘한 분위기를 자아내는 표정은 역대급 캐릭터의 탄생을 예고하며 벌써부터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구해줘2’는 오는 5월 8일 오후 11시에 첫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