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팝 센세이션 NCT 127″…美 ‘굿모닝 아메리카’·’스트라한&사라’ 출연 화제

[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NCT 127 미국 ‘굿모닝 아메리카’ 출연 이미지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NCT 127(엔시티 127)이 미국 지상파 채널 ABC의 간판 모닝쇼 ‘굿모닝 아메리카(Good Morning America)’와 유명 토크쇼 ‘스트라한 & 사라(Strahan and Sara)’에 출연했다.

NCT 127은 지난 18일 오전(현지시간) 생방송된 미국 시청률 1위의 아침 프로그램 ‘굿모닝 아메리카’에 출연해 내달 24일 발표 예정인 새 앨범 타이틀곡 ‘슈퍼휴먼(Superhuman)’의 무대를 최초 공개했다.

이날 NCT 127은 ‘굿모닝 아메리카’ 엔딩을 장식했다. 진행자는 “‘K팝 센세이션’ NCT 127이 왔다. 팬들은 스튜디오 앞에서 밤새 NCT 127을 기다렸고, 이제 이 자리에서 그들과 함께 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NCT 127은 히트곡 ‘체리 밤(Cherry Bomb)’과 신곡 ‘슈퍼휴먼’의 압도적인 무대를 선사해 이목을 집중시켰으며, 멤버들은 “신곡을 처음 공개하게 되어 매우 흥분된다”고 소감을 전해 뜨거운 환호를 얻었다.

더불어 방송이 진행된 뉴욕 타임스퀘어 스튜디오 앞에는 이른 아침 시간임에도 불구하고 NCT 127을 보기 위해 많은 현지 팬들이 운집, 플래카드를 흔들고 멤버들의 이름을 연호하는 등 열정적인 응원을 보내 NCT 127의 글로벌 인기를 실감케 했다.

또한 NCT 127은 같은 날 오후(현지시간) 방송된 ABC의 유명 토크쇼 ‘스트라한 & 사라’에도 한국 남자 가수로는 처음 출연해 월드 투어 에피소드, 신곡 소개 등 다양한 이야기와 ‘체리 밤’ ‘슈퍼휴먼’ 무대로 분위기를 뜨겁게 달궜다. MC들은 “곧 차트와 미국 전역을 휩쓸 K팝 슈퍼 그룹”이라고 NCT 127을 소개함은 물론 “멋진 퍼포먼스로 스튜디오를 후끈 달아오르게 했다”고 감탄해 눈길을 끌었다.

NCT 127은 오는 23일(현지시간) 미국 FOX 5의 유명 모닝쇼 ‘굿데이 뉴욕(Good Day New York)’에 출연할 예정이며, 1988년부터 30년 역사를 지닌 프로그램인 만큼, 또 한번 현지의 높은 관심을 얻을 것으로 기대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