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펙트럼, 새 음반 ‘리프레싱 타임’ 예약 판매 시작…”소장가치 있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스펙트럼. / 제공=윈엔터테인먼트

그룹 스펙트럼이 새로운 모습을 담은 세 번째 미니음반 ‘리프레싱 타임(Refreshing Time)’의 예약 판매를 19일 시작한다.

오는 29일 오후 6시 공개되는 이번 새 음반은 포토북을 포함해 포토카드, 엽서, 스티커, 포스터 등으로 다채롭게 구성해 소장 가치를 높였다고 한다.

지난 18일 ‘Refreshing Time’의 첫 번째 단체 사진을 공개한 스펙트럼은 앞선 활동과는 다른 상큼한 콘셉트로 변화를 예고했다.

타이틀곡 ‘애프터파티(AFTERPARTY)’는 청춘은 짧으니, 오늘을 더 즐기자는 이야기를 담은 밝은 힙합 곡이다.

소속사 윈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스펙트럼의 색다른 매력을 보여드리기 위해 열심히 준비했다”며 “앞으로 다양한 방송과 공연을 통해 팬들을 찾아가겠다”고 밝혔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