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이시언, 생애 첫 팬미팅서 ‘울컥’…붉어진 눈시울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나 혼자 산다’ 이시언/사진제공=MBC ‘나 혼자 산다’

이시언이 팬미팅 현장에서 뜨거운 눈물을 삼킨다.

19일 방송될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이시언의 파란만장한 생애 첫 팬미팅 2탄이 공개될 예정이다.

지난주 방송된 팬미팅 1탄에서 이시언은 일일 보컬 선생님으로 등장한 이홍기에게 노래와 일본어 인사, 제스쳐 특강을 전수 받는 등 팬들과의 특별한 시간을 가지려는 열의를 불태웠다. 그의 피나는 노력 끝에 시작된 팬미팅에서 과연 어떤 일이 일어날지 보는 이들의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19일 방송에서 이시언은 이벤트 코너로 준비한 칵테일바 콘셉트 ‘siBAR’의 바텐더로 변신해 무대 위에서 칵테일 제조에 도전한다. 그는 연습했던 때와 달리 깨알 같은 변수가 생겨 당황하기도 했다. 이후에 의연한 모습을 보이며 이제껏 보여준 얼간미(美)와 다른 유쾌한 에너지를 발산해 웃음과 감탄을 자아냈다.

이홍기의 특급 과외를 받은 무대에서 리허설 때의 걱정이 무색할 만큼 안정적인 노래 실력을 뽐냈다. 그는 ‘시언’으로 대동단결한 팬들을 보고 울컥해 눈시울을 붉혔다.

팬들과의 특별한 시간을 위해 만반의 준비를 한 이시언의 생애 첫 팬미팅 2탄은 19일 밤 11시 10분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