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돌적 완벽남의 고백폭격”…여진구X방민아 ‘절대그이’ 5월 15일 첫 방송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사진=SBS ‘절대그이 티저’ 캡쳐

SBS 새 수목드라마 ‘절대그이’의 1차 티저가 공개됐다.

오는 5월 15일 첫 방송을 하는 ‘절대그이’는 사랑의 상처로 차가운 강철심장이 돼버린 특수 분장사 다다와 빨갛게 달아오른 뜨거운 핑크빛 심장을 가진 연인용 피규어 영구가 펼치는 로맨틱 멜로다.

‘절대그이’는 ‘마녀보감’ 등 뮤지컬-영화-웹툰을 넘나들며 활약하는 양혁문 작가와 ‘이웃집 꽃미남’ ‘꽃미남 라면가게’ 등 달콤한 드라마를 선보인 정정화 감독이 처음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여기에 최근 ‘왕이 된 남자’에서 깊은 열연을 보여줬던 여진구, ‘미녀 공심이’를 통해 감성 연기를 보여줬던 방민아, ‘세상에서 제일 예쁜 딸’로 시청자들의 호응을 얻고 있는 홍종현이 뭉쳤다.

지난 18일 공개된 ‘절대그이’ 티저에는 사고처럼 발생한 찰나의 키스로 정체불명의 완벽남 ‘그이’가 깨어나, 사랑에 상처를 입은 ‘그녀’를 따라다니며 쉴 틈 없는 ‘고백 폭격’을 하고 있다.

잠든 것처럼 눈을 감고 있는 제로나인(여진구)을 향해 특수분장사 엄다다(방민아)는 “뭐야, 무슨 더미(시체 모형)가 이렇게 리얼해?”라며 다가서 순을 뻗는다. 순간 제로나인이 넘어지면서, 두 사람은 사고처럼 깜짝 첫 키스를 나누게 된다. 키스를 받고 눈을 번쩍 뜬 제로나인은 엄다다를 향해 “여자친구”라고 부르더니, 끊임없이 따라다니고 거침없는 사랑 표현을 시작한다.

제로나인은 금빛 사우나 가운을 걸친 채 손 하트를 만들어 해맑은 웃음을 짓고 “이제 여자친구의 취향을 확실히 알겠어”라고 말한다. 그러더니 80년대 교복부터 온몸에 전구를 매단 크리스마스트리 의상을 입고 등장하는 등 아찔한 ‘복장 퍼레이드’를 선보인다. 더욱이 “깨끗이 씻었어?” “같이 목욕하자” 등 저돌적인 멘트를 쏟아내고 “여자친구는 내가 주는 사랑을 그냥 받기만 하면 돼”라며 엄다다를 향한 적극적 애정을 보인다.

하지만 엄다다는 “이 세상엔 사랑 그딴 건 없어요, 그러니까 더 이상 나한테 잘해주지 마요”라며 제로나인을 밀어낸다. 그렇지만 이내 빨간 등대 앞에서 “여자친구, 이제 나 좀 봐주면 안 돼?”라고 고백하는 제로나인의 진심에 흔들리는 엄다다의 눈빛이 보인다.

제작진은 “‘절대그이’는 ‘밀당’으로 ‘고구마’를 선사하는 드라마가 아니라, 한없는 사랑 폭탄으로 심장을 떨리게 만드는 로맨틱 멜로”라며 “100% 사전제작으로 완성도를 높이는 중이다. 웃긴데 찡하고, 떨리는데 감동적인 독특 심쿵한 사랑 이야기”라고 귀띔했다.

‘절대그이’는 ‘빅이슈’ 후속으로 오는 5월 15일 베일을 벗는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