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영자, 전유성 데뷔 50주년 단독 공연 ‘전유성 쑈쑈쑈’ 출연

[텐아시아=우빈 기자]

‘전유성 쑈쑈쑈’ 이영자 / 사진제공=에이치 아이 이엔티

개그우먼 이영자가 개그맨 전유성 데뷔 50주년 기념 공연 ‘데뷔 50년 만에 제일 큰 무대, 전유성의 쑈쑈쑈’(이하 ‘전유성의 쑈쑈쑈’)에 출연한다.

지난 18일 ‘전유성의 쑈쑈쑈’ 공식 SNS에 이영자의 축하 영상이 게재됐다.

해당 축하 영상에서 이영자는 전유성을 “저를 발굴하시고 물심양면으로 밀어주셨던 선배”라며 “5월 11일부터 한남동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시작되는 전유성의 50주년 기념 공연 ‘전유성의 쑈쑈쑈’에 출연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영자는 존경하는 선배님의 특별한 공연인 만큼, 본인도 관객들에게 즐거운 시간을 선물하기 위해 열심히 준비 중이라고 밝히며 특유의 애교 있는 인사를 전하며 축하 영상을 마쳤다.

2018년 KBS 연예대상 최초로 여성 대상을 수상한 이영자는 수상 당시에도 수상소감에 “자신보다는 후배들을 위해 기꺼이 연탄이 되어주시는 우리 전유성 선배님 너무 감사하고 고맙다”고 전유성을 언급하며 자신을 개그계로 이끌어준 전유성에 대한 존경심과 감사함을 드러냈다.

데뷔 50주년을 맞아 처음으로 단독 공연을 준비 중인 전유성의 ‘전유성의 쑈쑈쑈’에는 이영자뿐만 아니라, 임하룡, 주병진, 최양락, 김학래, 이성미, 김지선 등 걸출한 개그맨 군단과 양희은, 노사연, 전영록 등의 가수들, 최현우, 닥터레옹 등의 마술사 등 화려한 출연진이 함께할 것을 예고해 관객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은둔 개그계 대부’로 한동안 콘텐츠 발굴과 후배 양성에 힘써왔던 전유성은 이번 ‘전유성의 쑈쑈쑈’ 공연을 앞두고 각종 TV, 라디오 프로그램 출연과 강연 등 다양할 활동으로 대중들을 만나고 있다.

전유성은 “이영자를 비롯한 많은 후배들이 이렇게 발 벗고 나서서 도와주니 너무 고맙기도 하지만 한편으로 많이 떨리기도 한다”며 “데뷔한지 50년이 지났는데도 잊지 않고 찾아주는 곳이 많다는 것은 참 감사한 일”이라고 전했다.

‘전유성의 쑈쑈쑈’는 5.10일 전야제 ‘이흥선 마술대회‘를 시작으로 5월 11~12일 서울 블루스퀘어, 6월 22일 전북대학교 삼성문화회관, 6월 29일 제주아트센터에서 펼쳐질 예정이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