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밴드’ 12팀 프로필 공개…당신의 PICK은?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슈퍼밴드’ 참가자 12인 프로필/사진제공=JTBC ‘슈퍼밴드’

JTBC ‘슈퍼밴드’의 1회 참가자 12팀의 프로필이 공개됐다.

‘슈퍼밴드’ 1회에 등장한 ‘음악천재’ 12팀은 보컬뿐 아니라 기타, 퍼커션, 바이올린, 첼로, 피아노 등 다양한 악기를 연주하는 재능을 뽐내며 첫 방송부터 음악 팬들의 관심을 끌었다.

제작진은 1회 참가자 12팀의 포지션과 특징을 볼 수 있는 프로필을 해시태그(#)로 정리해 선보였다. 보컬 4인 중 하현상은 ‘#음색깡패#미스터션샤인OST참여’라는 말로 싱어송라이터의 재능을 강조했다. 아일은 ‘#버클리음대 #재즈피아노전공 #재주꾼’이라고 요약돼 피아노 전공자임에도 뛰어난 보컬임을 내세웠다. 엉뚱한 매력의 소유자이지만 그와 상반되게 진지한 목소리를 가진 지상에게는 ‘#허당미 #노래시작하면돌변’을 붙였다. 거리 공연의 내공이 돋보인 이찬솔은 ‘#영혼으로노래하는 #버스커’로 표현했다.

‘클래식 트리오’는 프로필에서도 각자 번뜩이는 개성으로 승부했다. 바이올린의 벤지는 ‘#줄리어드음대 #힙스터 #비글미’로 활달한 매력을 드러냈고, 첼로의 홍진호에게는 ‘#김종완도 탐내는 #첼로귀공자’라는 태그로 우아함을 강조했다. ‘천재 피아니스트’ 이나우는 ‘#절대음감 #천상뮤지션’으로 불렀다.

악기 연주자들의 면면은 더욱 다양했다. 기타의 이강호는 ‘#11살때이미전국대회우승’이라는 태그로 19세 나이에도 ‘전국구 뮤지션’의 위엄을 뽐냈다. 퍼커션의 정솔은 ‘#1인5타악기 #덕통사고주의’로 프로듀서 이수현을 반하게 한 ‘덕통사고’의 주인공임을 밝혔다. ‘#2018빌보드선정 #데뷔1년만에월드투어’로 세계에서 먼저 주목한 밴드임을 알린 더 로즈, 밤하늘에서 영감을 받은 자작곡으로 모두를 놀라게 해 ‘#귀여운작곡천재’라는 별명을 얻은 기타의 김영소, 아이돌 못지 않은 준수함과 파워풀한 드럼을 선보인 ‘#얼굴천재 #드러머’ 김치헌 등 모두가 누구 하나 빼 놓을 수 없이 매력 넘치는 면모를 자랑했다.

글로벌 밴드 결성 프로젝트, ‘히든싱어’와 ‘팬텀싱어’ 제작진이 만드는 ‘슈퍼밴드’ 2회는 오는 19일 오후 9시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