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병재, ‘2019 브랜드 고객충성도 대상’ 男예능인 부문 수상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작가 겸 방송인 유병재. / 제공=한국소비자포럼

작가 겸 방송인 유병재가 브랜드로서 가치를 인정받았다.

유병재는 지난 17일 열린 ‘2019 브랜드 고객충성도 대상’에서 남자예능인 부문을 수상했다.

‘브랜드 고객충성도 대상’은 한국소비자포럼과 글로벌 브랜드 평가 기관 Brand Keys, MBLM이 함께 대한민국의 고객충성도 1위 브랜드를 선정하는 시상식이다.

유병재는 “처음 수상 소식을 들었을 때부터 지금까지 과분한 상이라는 생각에는 변함이 없다”면서 “하지만 혹시나 ‘유병재’라는 브랜드를 소비하시는 이들이 계시다면 그 분에게 부끄럽지 않은 사람이 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유병재는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을 비롯해 MBC ‘선을 넘는 녀석들’, tvN ‘대탈출’, JTBC ‘해볼라고’ 등 다양한 예능을 통해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선사하고 있다. 출연하는 프로그램마다 재치 넘치는 입담은 물론 진지한 모습까지 보여주며 시청자들의 호응을 얻었다.

뿐만 아니라 그의 SNS는 젊은 층을 중심으로 유행으로 자리 잡았다. 팬들과의 소통은 물론, 기발한 콘텐츠들로 ‘유병재식 유머’를 가까이에서 만나볼 수 있는 창구로 통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