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진영, 첫 솔로 타이틀곡 ‘끝을 받아들이기가 어려워’ 작사 참여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배진영 ‘끝을 받아들이기가 어려워’ 재킷 이미지/사진제공=C9엔터테인먼트

배진영이 첫 싱글 앨범을 통해 보컬 실력과 음악적 역량을 펼친다.

17일 소속사 C9엔터테인먼트는 배진영이 첫 솔로 싱글 앨범 ‘끝을 받아들이기가 어려워’ 음악 작업에 직접 참여하며 심혈을 기울였다고 밝혔다.

이번 앨범은 배진영이 워너원 활동 이후 처음으로 선보이는 솔로 앨범. 티저 이미지가 공개되고 발매일이 다가올수록 팬들의 관심도 쏠리고 있다.

배진영은 지난 4일 첫 번째 솔로 활동 소식을 기습적으로 알렸다. 최근 뮤직비디오 촬영을 마친 그는 앨범명인 ‘끝을 받아들이기가 어려워’까지 공개해 기대감을 한층 높였다.

앨범명과 동명의 타이틀곡 ‘끝을 받아들이기가 어려워’는 배진영이 데뷔 이래 처음으로 작사에 참여한 곡이다. 그는 평소 팬들에게 다정다감한 말로 감동을 선사해 이번 곡에 어떤 감성을 담아냈을지 주목된다. 배진영은 오로지 자신의 목소리로 곡 전체를 가득 채우며 그동안 드러내지 않았던 색다른 매력까지 선보이며 솔로 보컬리스트로서의 면모를 증명한다.

오는 26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되는 앨범 ‘끝을 받아들이기가 어려워’는 17일 오후 3시부터 각종 오프라인 음반 사이트를 통해 사전 예약 판매가 시작됐다. 배진영은 오는 27~28일 서울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첫 번째 아시아 팬미팅 투어 인 서울 ‘IM YOUNG’을 열고 단독 팬미팅을 시작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