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혜연, 유튜브 조언 “동일한 시간대·시리즈물이 좋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한혜연,넥스트뷰티크리에이터스

스타일리스트 한혜연이 17일 오후 서울 여의도동 켄싱턴호텔에서 열린 온스타일 ‘넥스트 뷰티 크리에이터스’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유튜브 계정 운영 팁을 전했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 

‘슈퍼스타 스타일리스트’로 유명한 스타일리스트 한혜연이 유튜브 운영에 대해 “동일한 시간대에 올리는 것과 시리즈물로 번갈아가면서 올리는 것이 가장 효율이 있는 것 같다”고 밝혔다.

17일 오후 서울 여의도동 켄싱턴호텔에서 열린 온스타일 새 예능 ‘넥스트 뷰티 크리에이터스’ 제작발표회에서였다.

‘넥스트 뷰티 크리에이터’는 방송과 유튜브를 접목한 뷰티 예능이다. 7명의 뷰티 크리에이터들이 각자 유튜브 채널을 만들고, 매주 화요일 오후 5시 각자 채널에 직접 기획하고 제작한 콘텐츠를 공개한다. 이들의 콘텐츠는 순위 경쟁에 던져지며, 가장 많은 조회수와 구독자를 획득한 크리에이터가 1위, 즉 ‘넥스트 뷰티 크리에이터’로 탄생하게 된다. 이 경쟁은 10주간 펼쳐진다. 한혜연은 40만 구독자를 확보한 유튜브 계정의 운영자로, 프로그램엔 멘토로서 참여한다.

한혜연은 “콘텐츠를 동일한 시간에 올려야 그 영상을 신용하는 팬들이 늘어나는 것 같다. 우후죽순, 랜덤으로 올려버리면 언제 영상이 올라오는지 모르기 때문이다”라며 “(유튜브를 시작할 때) 처음에는 주기적으로 같은 시간에 올리는 게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운영자에게 최적화된 콘텐츠를 여러 시리즈로 만들어서 계속 번갈아가면서 올리는 게 가장 효율이 있는 것 같다. 또 정보 전달에도 재미가 있어야 한다. 처음부터 너무 능수능란하면 징그러울 수 있다. 인간적으로 다가갈 수 있는 것도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넥스트 뷰티 크리에이터스’는 오는 19일 오후 5시 온스타일 D 공식 유튜브 채널에 처음으로 공개되며, 같은 날 밤 10시 10분에 온스타일에서 방영된다. 이후 매주 금요일에 같은 순서로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