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 유선 “황정민, 중요한 순간마다 챙겨주는 구세주”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KBS2 ‘해피투게더4’/사진제공=KBS2

KBS2 ‘해피투게더4’에 출연한 유선이 배우 황정민이 ‘인생의 구세주’라며 감사를 표한다.

오는 18일 방송될 ‘해피투게더4’는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특집으로 꾸며진다. 배우 김해숙, 유선, 김소연, 김하경과 ‘스페셜 MC’ SF9 로운이 출연한다. 

최근 녹화에서 유선이 황정민과 특별한 인연을 공개해 이목을 끌었다. 유선은 “황정민과는 같은 연극단 선후배 사이”라면서 “내 인생의 구세주”라고 말해 궁금증을 모았다.  유선은 “황정민이 내 결혼식의 축가를 위해 반주자까지 직접 섭외하고, 지방까지 내려가서 축가 연습을 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유선은 산후우울증이 있었음을 털어놨다. “황정민과 슬럼프 고민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는데 며칠 후에 영화 ‘히말라야’에서 특별 출연을 해달라고 연락이 왔다”고 말했다. 이에 전현무는 “친오빠도 그렇게 안 해준다. 역대급 미담이다”라며 쌍엄지를 치켜 올렸다고한다.

이밖에도 유선은 조윤희, 김소연과 절친이라며 꽁꽁 숨겨왔던 미공개 에피소드를 몽땅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해피투게더4’는 오는 18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