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아온 ‘팔로우미 11’, ‘인싸’ 꿈나무를 위한 밀착 소통(종합)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장희령, 표예진, 장희진,임보라,오마이걸 승희,팔로우미11

배우 장희령·표예진·장희진, 인플루언서 임보라, 그룹 오마이걸의 승희가 17일 오전 서울 광화문 씨네큐브에서 열린 패션앤 뷰티 예능 ‘팔로우미11’ 제작발표회에서 이번 시즌의 키워드에 대해 말했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

장수 뷰티 예능프로그램 ‘팔로우미’가 새로운 모습으로 돌아온다. 이번 시즌에서는 ‘인싸’가 되는 꿀팁을 공개할 예정이다.

패션엔의 리얼뷰티쇼 ‘팔로우미’가 새 시즌을 시작한다. ‘인싸'(무리에 잘 섞여 노는 사람들)가 되고 싶은 사람들의 마음을 사로잡는 내용으로 시청자들의 관심을 집중시킬 계획이다.

17일 오전 서울 광화문 씨네큐브에서는 ‘팔로우미11’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발표회에는 시즌9부터 ‘팔로우미’를 이끌고 있는 장희진을 비롯해 임보라, 장희령, 표예진, 승희가 참석해 눈길을 끌었다. 새 멤버인 장희령과 표예진, 승희는 뷰티 예능의 공동 MC로 처음 도전장을 내밀었다.

패션 감각으로 소문난 장희령은 자신의 패션 팁을 전수할 예정이다. 포털사이트에 ‘장희령 사복’이 연관 검색어로 뜰 정도로 남다른 패션감각을 뽐내는 장희령은 “나만의 강점은 데일리 룩”이라고 밝혔다. 전직 승무원이었던 표예진은 “오래됐기는 했으나 기억을 되살려 승무원들의 메이크업이나 헤어 연출법에 대해 소개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승희는 현직 걸그룹 멤버로서의 메이크업 팁을 공유할 예정이라며 “트렌드를 누구보다 발 빠르게 잡아서 소개하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팔로우미11’의 유일한 걸그룹 멤버인 오마이걸의 승희./ 조준원 기자 wizard333@

세 시즌 연속 ‘팔로우미’의 MC를 맡은 장희진은 이번 시즌의 차별점이 ‘더 깊어진 내용’과 ‘풍부해진 개그 코드’라고 말했다. 장희진은 “이번 시즌에는 더 자세하게 정보를 소개한다. 또 예능 촬영인지 뷰티 프로그램 촬영인지 헷갈릴 정도로 유난히 개그 코드가 많다. 계속 웃으면서 촬영 중”이라고 해 기대감을 높였다.

또한 MC들이 꼽은 이번 시즌의 키워드는 ‘소통’과 ‘인싸’다. 유명 유튜버들이 하는 생방송처럼 실시간으로 소통한다는 것이다. 승희는 “많은 사람들과 바로바로 소통을 하니까 우리도 몰랐던 정보들을 빠르고 정확하게 받는다. 수다를 떨면서 좋은 팁들을 공유하는 것 같다”고 설명했다.

‘인싸’라는 콘셉트에 대해서 임보라는 “지난 시즌에서 주제를 먼저 잡고 트렌드를 봤다면 이번에는 트렌드를 먼저 잡고 주제를 펼쳐낸다. 같이 시청한다면 인싸가 되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말했다. ‘잇 해시태그’라는 코너에서 MC들은 소셜미디어에서 가장 인기가 높은 해시태그(#)가 붙은 장소에 직접 가서 궁금한 정보를 살필 예정이다. ‘인싸’가 될 수 있는 포즈를 알려주는 콘텐츠도 추가됐다.

MC들의 일상을 보여주는 ‘셀프캠’도 ‘팔로우미’만의 매력. 장희진은 “‘팔로우미’는 셀프캠 비중이 많다. 집이나 일상 생활 패턴을 가감 없이 보여준다. 기존의 뷰티 프로그램들보다 더 자연스럽고 예능처럼 보이는 이유”라고 덧붙였다.

‘팔로우미11’은 오는 18일 저녁 7시부터 매주 목요일에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