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대광, ‘그녀의 사생활’ 두 번째 OST 주자 발탁…’둥둥’ 18일 공개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tvN ‘그녀의 사생활’ OST ‘둥둥’ 커버/사진제공=CJ ENM,

가수 홍대광이 tvN 수목드라마 ‘그녀의 사생활’ 두 번째 OST 주자로 나선다.

‘그녀의 사생활’ 제작진은 “드라마 두 번째 OST ‘둥둥’을 오는 18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한다”고 17일 밝혔다. 

‘둥둥’은 경쾌한 기타 선율과 퍼커션의 언플러그드 사운드가 조화를 이루는 어쿠스틱 팝 장르의 노래다. 봄날에 어울리는 사랑스러운 분위기가 돋보인다.

다수의 OST를 작업한 프로듀싱 팀 1601(정승현, 박태현)이 작곡을 맡고, 김윤아 ‘나인 너에게’, 먼데이키즈 ‘어느 날의 나에게’ 등으로 유려한 노랫말을 선보여왔던 작사가 김호경이 힘을 더한 작품이다.

“내 마음 가까이 보내고 싶어” “파랗게 불어온 봄 하늘 여기저기 온통 다 너인 걸” “둥둥 높이 떠올라 동동 두발을 구르네”와 같은 사랑에 빠져본 사람이라면 누구라도 공감할 수 있는 가사가 인상적이다. 

특히 이번 곡은 다양한 드라마 OST에 참여하며 큰 호응을 얻어왔던 홍대광이 가창을 맡았다. 따스한 목소리로 드라마 속 유쾌한 로맨스에 달콤한 감성을 더할 예정이다.

‘그녀의 사생활’은 미술관에서는 완벽한 큐레이터지만 알고 보면 아이돌 덕후인 성덕미(박민영)가 까칠한 상사 라이언(김재욱)을 만나면서 벌어지는 이른바 ‘덕질 로맨스’다. 박민영과 김재욱, ‘명불허전’ ‘라이프’ 등을 연출한 홍종찬 감독의 만난 작품이다. 매주 수, 목요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