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예 한지현, 영화 ‘모든 걸 걸었어’ 주연 발탁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한지현/사진제공=샛별당 엔터테인먼트

신예 한지현이 영화 ‘모든 걸 걸었어’로 스크린에 데뷔한다. 

소속사 샛별당 엔터테인먼트는 17일 “한지현이 영화와 웹드라마로 제작되는 작품 ‘모든 걸 걸었어’에 캐스팅되며 연기자로서 본격적인 행보를 나선다”고 밝혔다.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한 ‘모든 걸 걸었어’에서 한지현은 강선미 역으로 관객과 만난다. 특히 ‘모든 걸 걸었어’는 웹드라마로도 제작될 예정이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