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유천, 마약 반응 ‘음성’…경찰은 모발 국과수에 감정 의뢰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박유천,기자회견

그룹 JYJ의 박유천./ 사진=텐아시아 DB

가수 겸 배우 박유천에 대한 마약 간이시약 검사의 결과가 16일 음성 반응으로 나왔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 마약수사대는 이날 오전 박유천의 자택과 신체 등에 대해 압수수색을 벌여 모발과 소변을 제출받았다.

결과는 음성이었다. 경찰은 모발과 소변을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이하 국과수)에 보내 감정을 의뢰한 상태다. 국과수의 결과가 나오기까지는 3주 정도의 시간이 걸린다고 전해졌다.

박유천과 과거 연인 관계였던 황하나는 경찰에 올해 초 필로폰을 구매해 박유천과 함께 자신의 서울 자택 등에서 마약을 투약했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이 진술을 토대로 박유천에 대한 수사를 펼쳐왔다. 황하나의 진술과 통신 수사 등을 통해 드러난 박유천의 당시 동선이 대부분 일치하기 때문이다. 또 박유천이 올해 초까지 황하나의 자택을 드나든 장면이 담긴 CCTV 영상도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유천은 오는 17일 오전 10시에 경기지방경찰청에 출석해 조사를 받을 예정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