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구의 연인을 사랑한다고?”…‘연애의 참견2’, 서장훈 ‘STOP’ 對 한혜진 ‘GO’ 대립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연애의 참견 시즌2’ 스틸컷 / 사진제공=KBS Joy

KBS Joy 로맨스파괴 토크쇼 ‘연애의 참견 시즌2’에서 서장훈과 한혜진의 불꽃 튀는 참견 대결이 펼쳐진다.

16일(오늘) 방송되는 ‘연애의 참견 시즌2’ 35회에서는 친구의 연인과 사랑에 빠져버린 한 여자의 사연이 공개돼 참견러들의 팽팽한 대립을 불러일으킨다.

절친의 남자친구에게 품어서는 안 될 감정을 품고 절절한 외사랑을 이어가던 사연 속 주인공은 두 사람의 이별 소식에 감춰왔던 감정을 고백해 결국 연인으로 발전하게 된다. 하지만 행복한 순간도 잠시, 애써 부정해왔던 불행이 들이닥치게 되면서 굳건할 줄만 알았던 자신의 사랑이 흔들리게 된다.

친구들과의 관계는 물론 남자친구와의 사랑마저 갈 곳을 잃게 된 사연녀의 이야기에 참견러들은 다채로운 의견을 내놓으며 참견 열기를 높인다.

특히 한혜진은 “이 연애는 무조건 고(GO)”라고 사연녀의 사랑을 응원하며 “나에게 남은 것은 이것 뿐”이라고 직설적인 조언까지 아끼지 않는다. 이에 서장훈은 앞선 의견에 반기를 들며 “나는 무조건 스탑(STOP). 다른 동네로 이사 가서 다시 시작하라”며 만만치 않은 현실적인 돌직구를 날린다. 다른 참견러들도 ‘고’와 ‘스탑’ 중 하나를 골라 자신의 의견을 강력하게 피력했다고 해 사연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낸다.

‘연애의 참견 시즌2’는 이날 오후 10시 50분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