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쇼’ 아이즈원, 요정과 여신으로 변신한 ‘꽃집 비주얼돌’

[텐아시아=우빈 기자]

‘더쇼’ 행덕라이브 코너에 출연한 그룹 아이즈원. / 사진제공=SBS MYV

그룹 아이즈원(IZ*ONE)이 팬들에게 특별한 매력을 뽐낸다.

16일 방송되는 SBS MTV ‘더쇼 ‘행덕라이브’ 코너에서는 아이즈원이 출연해 팬들을 위한 특별한 모습을 공개한다.

행덕 라이브 ‘행복한 덕후를 위한 라이브란 뜻으로 ‘최애’ 아이돌들의 아이 콘택트 시점과 순간을 안방 1열에서 생생하게 보고 들을 수 있는 코너다.

방송에 앞서 진행된 사전 녹화는 아이즈원은 신곡 비올레타에 어울리는 꽃집 콘셉트에 맞춰 혜원, 나코, 사쿠라, 채연, 예나, 유리로 이루어진 요정 꽃집과 원영, 유진, 히토미, 은비, 채원, 민주로 이루어진 여신 꽃집으로 나눠 진행됐다.

요정 꽃집에서는 예나와 유리의 영화 ‘해바라기’ 속 박력 넘치는 명대사 따라잡기, 예나의 ‘집게 사장’ 성대모사 등 반전 매력을 보여주며 웃음을 선사했다.

이어 ‘여신 꽃집’에서는 원영이 예전부터 찍어보고 싶었던 화장품 CF에 도전해 과즙미 넘치는 모습을 보여 눈길을 사로잡았다. 또 히토미는 봄꽃 이름을 맞추는 퀴즈에 도전하며 귀여운 발음과 해맑은 오답퍼레이드를 보여주는 등 숨겨왔던 매력을 방출하며 팬들의 입덕을 유발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