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도 ‘어벤져스:엔드게임’ 열풍…‘오뚜기’ 증정 등 마케팅 이어져 

[텐아시아=김명상 기자]

‘어벤져스:엔드게임’ 개봉이 다가오면서 이웃나라 일본에서는 관련 행사가 이어지며 팬들을 설레게 하고 있다. 관람객 대상 특별 기념품 제공, 다양한 굿즈 판매 등이 곳곳에서 마련될 예정이다.

마블 재팬 SNS 갈무리

마블 재팬은 홈페이지를 통해 오는 26일 ‘어벤져스:엔드게임’ 개봉일부터 극장 관람객을 대상으로 6종의 오뚜기 피규어를 선착순 증정한다고 밝혔다. 극중 히어로의 ‘수트’를 입고 있는 오뚜기 피규어는 이번 기회에만 얻을 수 있는 한정판이다. 일본 내 지정 극장 관람객을 대상으로 1인 1개 지급되며 종류를 고를 수는 없다. 수량이 정해져 있어 소진 시 선물 지급은 중단된다.

시부야 109 홈페이지 갈무리

패션몰 ‘시부야 109’에서는 ‘어벤져스:엔드게임’을 테마로 한 캠페인을 오는 22일부터 5월 12일까지 실시한다. 마블 로고와 캐릭터가 디자인된 티셔츠와 가방 등 한정 아이템이 판매될 예정이다. 20일에 개장하는 시부야 109 팝업스토어에서는 마블의 세계관을 표현한 제품이 선보인다. 패션 아이템부터 10종의 아크릴 열쇠 고리와 뱃지를 비롯해 티셔츠, 가방 등이 판매된다.

사만사타바사 홈페이지 갈무리

일본의 가방 브랜드 ‘사만사타바사’는 ‘어벤져스:엔드게임’과 협업한 제품을 오는 23일부터 5월 5일까지 도쿄 오모테산도 GATES 팝업 디지털스토어에서 선보인다. 장지갑, 명함지갑, 백팩, 숄더백 등이 판매될 예정이다.

돈키호테 홈페이지 갈무리

일본의 인기 잡화점 ‘돈키호테’에서는 지난 2일부터 ‘어벤져스:엔드게임’ 관련 상품을 전국 49개 점포에서 판매하고 있다. 아이언맨 등이 새겨진 티셔츠, 토트백, 머그잔, 뱃지, 지갑, 마그넷, 열쇠고리 등을 만날 수 있다.

일본의 어벤져스 관련 행사를 접한 누리꾼들은 “한국에서도 다양한 이벤트가 열렸으면 좋겠다”며 기대감을 표시하는 모습이다.

김명상 기자 terr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