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효빈, 오늘(16일) 정식 데뷔…첫 싱글은 ‘처음이라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가수 정효빈. 사진제공=스퀘어레코드

신인 가수 정효빈이 16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첫 번째 디지털 싱글 ‘처음이라서’를 발매한다.

‘처음이라서’는 이제 막 가요계 첫 발을 내딛는 정효빈의 데뷔 싱글로, 첫사랑과의 이별 후 쓸쓸하고 공허한 심정을 그린 발라드 곡이다.

감미로운 피아노 선율과 정효빈의 호소력 짙은 보컬, ‘나의 첫 사람이 내 첫사랑이 너라서 처음이라서 유난히 아픈가 봐’ 등의 노랫말처럼 공감을 자아내는 가슴 절절한 가사가 감성을 촉촉하게 적실 전망이다.

올해로 스무 살이 된 정효빈은 차세대 발라드 강자를 꿈꾸는 가수다.

정효빈은 “마냥 행복했던 학창시절에서 벗어나 사회에 첫 걸음을 내딛고, 난생 처음 제 이름으로 나올 앨범을 작업하고, 오로지 나의 감정에만 충실해지는 시간도 가져보며 큰 좌절을 겪어보기도 했다”고 털어놨다.

이어 “이번 싱글을 통해 배우고 느낀 게 많은 만큼 더 열심히 성장하는 아티스트가 될 수 있도록 더욱 겸손한 자세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