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남2’ 율희, 둘째 임신? 최민환 기대감 상승

[텐아시아=우빈 기자]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최민환, 율희 / 사진제공=KBS

그룹 FT아일랜드 민환이 아내 율희의 임신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오는 17일 방송되는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2′)에서는 이상 증세를 보이는 율희를 지켜보던 최민환이 둘째에 대한 기대로 크게 기뻐한다.

민환은 최근 몸 상태 악화로 힘들어하는 율희를 보며 걱정스러워했다평소와는 너무 다른 율희의 상태를 어머니에게 털어놓은 민환은 둘째가 아니냐는 말에 놀라면서도 못내 좋은 내색을 숨기지 못했다 재율이 임신 당시 태몽을 꿨던 아버지가 이번에도 범상치 않은 꿈을 꿨다는 사실까지 드러났다.

입맛이 없는 율희를 위해 요리를 준비하는 어머니 대신 음식 재료를 사러 간 민환은 오는 길에 장인 어른의 회사를 찾았다소식을 듣게 된 장인과 장모 그리고 민환은 태어날 새 아이를 위한 깜짝 선물까지 준비하며 부푼 기대감을 드러내며 민환의 집을 찾았다.  

율희는 잠든 사이에 많은 일들이 일어났음을 깨닫고 의아해했다화기애애한 분위기가 이어지는 가운데율희가 “사실은”하며 입을 뗐는데율희의 이야기들을 듣고 모두가 놀랐다는 후문이다가족들의 축하 속에 율희가 어렵게 꺼낸 말이 무엇일까.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