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날을 기억하겠습니다”…장성규, 세월호 5주기 추모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장성규 아나운서 인스타그램

장성규 전 JTBC 아나운서가 세월호 5주기를 추모했다.

장성규는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아이의 아빠로서 자식을 잃은 부모의 마음이 얼마나 아플지 감히 짐작조차 안됩니다. 그날을 기억하겠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노란 리본 사진을 게재했다.

2012년 JTBC 개국과 동시에 특채 아나운서로 입사한 장성규는 최근 프리랜서를 선언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