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이경, ‘런닝맨’서 순수 연하남→복수의 화신까지…美친 예능감 뽐냈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런닝맨’ 이이경 / 사진제공=SBS

배우 이이경이 팔색조 매력으로 드라마와 예능을 넘나들고 있다.

지난 14일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 이이경은 배우 전소민의 탱고 데이트 상대로 출연했다. 전소민의 선택을 받기 위해 이이경은 배우 김지석과 대결하며 남 다른 댄스 실력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또한 탱고를 추며 전소민을 리드하는 모습에서 연하남의 매력을 발산했다. 뿐만 아니라 김지석과의 예상치 못한 브로맨스로 의외의 케미를 선보여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김지석과의 대결에서 아쉽게 패배한 이이경은 복수의 화신으로 돌변해 ‘런닝맨’ 멤버들과 함께 전소민을 추격했다. 이 과정에서 이이경은 막내로서 팀 분위기에 활력을 불어넣었다.

이에 네티즌들은 ‘이이경 고정하면 안되나요?’ ‘이이경 몰랐는데 춤도 잘춘다’ 라며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이이경은 드라마에 이어 예능까지 접수하며 대세배우의 입지를 확고히 다지고 있다.

이이경은 현재 JTBC 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2’에서 짠내 폭발하는 단역배우 이준기 역으로 열연하고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