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로이 모레츠, 발랄한 매력에 허당美까지…이런 모습 처음이야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할리우드 배우 클로이 모레츠와 코미디언 제임스 코든이 출연한 ‘민낯토크’ 영상. /

개봉을 앞둔 영화 ‘서스페리아’에서 열연한 할리우드 배우 클로이 모레츠(Chloe Moretz)의 이색 매력이 담긴 영상이 네티즌들 사이에서 인기다.

영상은 클로이 모레츠와 영국 유명 코미디언 제임스 코든(James Cordon)이 의기투합해 만든 ‘뷰티 웹 엔터테인먼트 시리즈’라고 한다. 이른바 ‘민낯토크(BareSkinChat)’라는 주제로 클로이 모레츠와 제임스 코든이 등장해 욕실과 ASMR 등 다양한 콘셉트에 맞춰 연기를 펼친다.

‘민낯토크’ 영상은 지난 20일 SK2 공식 유튜브 채널에 공개된 이후 2주 만에 조회수 4000만 건을 넘겼다. 130만 건의 ‘좋아요’와 댓글이 달리는 등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무엇보다 가장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것은 클로이 모레츠 편이다. 이 영상에는 ‘더 레이트 레이트 쇼 (The Late Late Show)’의 ‘카풀 가라오케(Carpool Karaoke)’의 진행자로 유명한 제임스 코든의 익살스러운 표정과 능청스러운 대사가 담겨 재미를 더했다.

제임스 코든에게 뷰티에 관해 조언하는 역할의 클로이 모레츠는 맑고 투명한 피부로 시선을 끌고, 통통튀는 매력과 우스꽝스러운 표정 등으로 허당미까지 발산해 웃음을 자아냈다. 영상을 본 네티즌들은 ‘할리우드 시트콤인줄 알았다’ ‘첫번째 에피소드부터 차근차근 보기 시작하면 더 재미있다’ 등 호응을 쏟아냈다.

클레이 모레츠가 활약한 새로운 에피소드는 계속해서 SNS 등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