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춘을 위한 노래”…딕펑스X조정치 ‘아무튼 치얼스’ 오늘(15일) 공개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딕펑스X조정치 ‘치얼스’/ 사진제공=보이저 골든 레코드

‘실력파 밴드’ 딕펑스와 ‘명품 기타리스트’ 조정치가 이 시대를 살아가는 모든 청춘들을 위해 노래한다.

딕펑스와 조정치는 오늘(15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새 싱글 ‘아무튼 치얼스’를 발매한다.

‘아무튼 치얼스’는 만남과 이별이 반복되는 삶의 매 순간, 때론 설레고 때론 아프지만 그래도 함께 잔을 들고 건배하듯, 한발자국씩 앞으로 나아가자는 가슴 따뜻해지는 메시지를 음악적으로 표현한 노래다.

감성적인 가사들과 아름다운 선율의 작곡으로 유명한 싱어송라이터이자 프로듀서 심현보와 밴드 딕펑스가 2013년 발표한 ‘VIVA청춘’ 이후 다시 한번 손 잡은 곡으로, 심현보가 작사, 작곡, 프로듀스를 맡았다. ‘VIVA청춘’이 tvN ‘꽃보다 청춘’의 메인 타이틀곡으로 사용되며 큰 사랑을 받았던 만큼, 이번 싱글 역시 두 뮤지션들의 특별한 시너지로 리스너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특히 ‘아무튼 치얼스’는 ‘만능 기타리스트’ 조정치가 참여해 기대감을 키운다. 조정치는 명품 기타 연주로 딕펑스의 에너지 넘치는 사운드에 힘을 실어 이번 신곡을 한결 더 완성도 높은 트랙으로 탄생시켰다.

이번 곡은 심현보의 감성 프로젝트 ‘프롬 뷰티풀 모멘트(From Beautiful Moments)’의 첫 번째 곡이다. 이 프로젝트는 한 곡의 노래와 한 편의 짧은 글, 그리고 한편의 영상이 어우러지는 음악과 이야기의 앙상블을 통해 삶의 가장 빛나는 순간들을 음미하고 기억하자는 의미를 담았다.

심현보는 앞으로 이 프로젝트를 통해 다양한 아티스트들과 감성적이고 새로운 음악들을 꾸준히 발표할 예정이다. 음악과 이야기 그리고 영상이 하나의 시리즈 형태로 구성될 이 프로젝트에서는 사랑하고 아파하는 삶의 모든 시점들이 어쩌면 누구에게나 가장 아름다운 순간들이라는 모티브를 통해 사랑과 이별 청춘과 삶을 일상적 소소함 속에 그려낼 계획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