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진구X방민아X홍종현, 핑크빛 ‘절대그이’ 첫 대본리딩 현장 어땠나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절대그이’ 대본리딩 현장/사진제공=아폴로픽쳐스

배우 여진구 방민아 홍종현 최성원 홍서영 등 SBS 새 수목드라마 ‘절대그이’ 주역들의 대본 리딩 현장이 공개됐다.

‘빅이슈’ 후속으로 방송되는 ‘절대그이’는 사랑의 상처로 차가운 강철심장이 돼버린 특수 분장사 다다와 빨갛게 달아오른 뜨거운 핑크빛 심장을 가진 연인용 피규어 영구가 펼치는 로맨틱 멜로. ‘절대그이’는 폭넓은 팬층을 보유하고 있는 와타세 유우의 동명 만화 원작으로, 이웃집 꽃미남, 꽃미남 라면 가게 등 달콤한 드라마를 선보인 정정화 감독과 뮤지컬, 영화, 웹툰을 넘나드는 팔방미인 양혁문 작가가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여기에 여진구 방민아 홍종현 최성원 홍서영 등 ‘만찢 배우’들이 라인업을 완성했다. 이 드라마는 지난해부터 진행된 촬영을 이미 모두 마쳐, 사전 제작 드라마로 방송을 앞두고 있다.

이와 관련 첫 만남부터 웃음이 가득했던 ‘절대그이’ 대본 리딩 현장이 공개됐다. 지난해 6월 22일 용산 드래곤시티 호텔에서 진행됐던 대본 리딩에는 여진구 방민아 홍종현 최성원 홍서영 차정원 홍석천 공정환 하재숙 등 ‘절대그이’ 주역들을 비롯해 정정화 감독, 양혁문 작가가 모였다. 이들은 장장 5시간 가까이 호흡을 맞췄다.

여진구는 사랑을 탐구하는 완벽한 연인 피규어 그이 제로나인 역을 맡아 순수하고 뜨거운 진심을 쏟아내는 캐릭터를 깊은 눈빛과 따뜻한 목소리로 차근차근 풀어냈다. 방민아는 돌아가신 아버지를 대신해 특수분장팀을 이끄는 팀장 엄다다 역으로, 사랑에 상처받았지만 굳세게 살아가는 능동적 면면을 통통 튀는 매력으로 표현했다.

홍종현은 최고의 톱스타이지만 전 여친 생각을 떨칠 수 없는 마왕준 역으로 등장한다. 질투에 불타오르는 남자의 마음을 때로는 유쾌하게, 때로는 긴장감 넘치게 열연, 치열하게 펼쳐질 ‘삼각 구도’에 대한 기대감을 더했다.

이와 함께 휴머노이드의 데이터 트레이너 남보원 역의 최성원, 순수하고 잔인한 재벌 상속녀 다이애나 역의 홍서영, 일 보다 연애가 우선인 특수 분장 팀원 백규리 역의 차정원, 아시아의 별을 만들어내는 엔터 대표 금은동 역의 홍석천, 휴머노이드 프로젝트를 이끈 원리원칙주의자 고부장 역의 공정환, 듬직한 큰누나 같은 마왕준의 매니저 여웅 역의 하재숙 등 감각적 신스틸러들이 합세했다.

제작진은 “‘절대그이’는 상처받은 마음으로 사랑을 놓아버리려는 여자에게, 완벽한 외모와 충만한 사랑으로 무장한 ‘꿈같은 그이’가 배달돼 벌어지는 로맨틱 멜로”라며 “더 즐겁고 더 웃기고 더 뭉클할 ‘핑크빛 드라마’로 안방극장을 물들일 전망”이라고 자신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