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화의 희열’ 리아킴 “‘가시나’ 안무 완성 위해 선미에게 표정 연습만 여러 번”

[텐아시아=우빈 기자]

‘대화의 희열’ 리아킴 / 사진제공=KBS

안무가 리아킴이 히트 안무 탄생 비화를 공개했다.

지난 13일 방송된 KBS2 ‘대화의 희열2’에서는 안무가 리아킴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리아킴은 K팝스타들과의 협업은 물론, K-댄스 세계화를 견인하고 있는 안무가이자 아티스트로, 1,500만 명 이상의 구독자를 보유한 유투브 댄스 스타이기도 하다. 특히 리아킴은 선미의 ‘24시간이 모자라’, ‘가시나’, 트와이스의 ‘TT’, 아이오아이(IOI)의 ‘너무너무너무’ 등이 바로 리아킴이 만들었다.

이날 리아킴은 선미의 ‘24시간이 모자라’의 안무 탄생 비화를 전했다. 리아킴은 “‘24시간이 모자라’ 안무의 탄생 배경에는 영화 ‘블랙스완’이 있었다”고 밝혔다.

또한 리아킴은 ‘가시나’의 포인트 안무 탄생 비화도 공개했다. 총을 쏘는 ‘가시나’의 안무는 당시 많은 이들이 따라할 정도로 인기를 끌었다. 리아킴은 “‘가시나’ 안무의 완성을 위해 선미에게 몇 번이나 표정 연습을 하게 만들었다”고 말하며, 매혹적인 ‘가시나’의 안무 탄생 비하인드를 전해 감탄을 자아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