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형’ 유이 “강호동과 예능 출연, 비욘세 보다 ‘싱글레이디’ 더 많이 춘 기분”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JTBC ‘아는형님’ 방송 화면

JTBC ‘아는형님’에서 유이가 출연해 강호동과 얽힌 이야기를 풀어냈다.

13일 방송된 ‘아는형님’에는 최근 종영한 드라마 ‘하나뿐인 내편’의 유이와 최수종이 출연했다.

이날 유이는 “강호동과 예능 몇 개를 한 후에 다시는 예능을 하지 않아야겠다고 생각했다. (실제로) 몇년 동안 예능을 안했다”고 말했다.

이에 강호동이 “(예능) ‘스타킹’에서 활약을 많이 했지 않냐”고 묻자 유이는  “그 점은 감사하다. 그런데 그때부터 비욘세 보다도 ‘싱글레이디’를 더 많이 췄던 것 같다”며 “그냥 길거리를 지나가다가도 춤을 시킨 것 같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또 “강호동을 좋아한다. 그런데 보는 걸 좋아하는데 출연을 같이하는 건 다르다”고 덧붙였다. 유이는 ‘아는형님’에 나오면 또 춤을 시킬 것 같아서 춤 연습을 했다고 밝혔다. 이날 트와이스의 곡에 이어 비욘세의 춤을 추기도 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