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이승윤, 폴킴-김연우 원포인트 레슨 받고 ‘가왕’ 노린다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전지적 참견 시점’/사진제공=MBC

MBC ‘전지적 참견 시점’ 이승윤이 가수 폴킴과 김연우에게 원포인트 보컬 레슨을 받는다.

오늘(13일)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 49회에서는 폴킴과 김연우를 찾아가 가르침을 받는 이승윤의 모습이 공개된다.

폴킴과 김연우가 이승윤의 일일 보컬 선생님으로 등판한다. 두 사람은 이승윤의 노래를 듣고 그의 실력을 진단한 후 맞춤 원포인트 레슨을 펼칠 것을 예고하고 있어 기대를 한껏 끌어올린다.

최근 녹화에서 이승윤은 자신과 폴킴의 인사법이 비슷하다며 뜻밖의 평행이론을 제시했다. 뿐만 아니라 그는 폴킴이 무의식적으로 소매를 걷어 올리는 모습을 보고 자신도 같은 습관이 있다며 깜짝 놀랐다는 후문이다. 예상치 못한 공통점을 지닌 두 사람은 과연 노래 실력도 비슷할까.

특히 이승윤은 폴킴 앞에서 그의 노래를 부를 예정이다. 이와 함께 주먹을 꽉 쥐고 이승윤의 노래를 듣고 있는 폴킴의 모습이 공개돼 폭소를 유발한다. 과연 이승윤은 폴킴의 노래를 어떻게 불렀을까.

그런가 하면 김연우는 이승윤의 노래를 듣고 “1라운드 정도는~”이라며 이승윤의 가능성을 발견했다고 한다. 이승윤과 매니저는 ‘가왕’ 출신인 그의 말에 순간 긴장한 모습을 보였다고 해 이들의 만남에 대한 관심이 커진다.

폴킴과 김연우의 원포인트 레슨을 통해 ‘가왕’을 노리는 이승윤의 모습은 오늘(13일) 오후 115분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