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무한도전>의 ‘올림픽대로 듀엣발표제’에서 발표한 노래 중…

MBC <무한도전>의 ‘올림픽대로 듀엣발표제’에서 발표한 노래 중 제시카와 박명수가 함께 부른 노래 ‘냉면’, 싸이월드 실시간 차트 1위. 이밖에도 유재석-타이거 JK-윤미래의 ‘Let`s dance’는 2위, 정형돈과 에픽하이의 ‘바베큐’는 4위를 차지했다.

보도자료

10 그러나 왠지 최후의 승자는 “영계백숙! 오오오~”가 될 것 같은 이 미묘한 예감은……

KBS <해피선데이>의 ‘1박 2일’, 지난 12일 100회 방송에서 TNS미디어코리아 기준 전국 시청률 33.36%기록. 또한 ‘1박 2일’은 분당 최고 시청률 42.3%를 기록하기도 했다. 이 날 ‘1박 2일’의 멤버들은 팬들이 선물한 <강선생의 예능의 정석>책과 떡 케이크 등을 선물 받았다고.

보도자료

10 축하합니다. 그 사이 MC몽의 몸에는 얼마나 많은 까나리가 쌓였을까요? ^^;

영화 <해리 포터> 시리즈의 주연인 엠마 왓슨, 은퇴설 부인. 엠마 왓슨은 최근 월드엔터테인먼트 뉴스네트워크와의 인터뷰를 통해 자신이 대학 생활을 위해 연기를 관두지는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다만 엠마 왓슨은 평범한 대학생의 경험을 좀 더 하고 싶어 한다고.

월드엔터테인먼트 뉴스네트워크

10 평범한 대학 생활 하다 학점 안 나오면 마법을 쓰고 싶어질걸요?

그룹 에픽하이의 타블로, 모교인 미국 스탠퍼드 대학교 교지에 소개. 최근 나온 스탠퍼드 대학교 7, 8월 교지는 타블로를 “타블로의 비범한 스타일과 날카로운 가사들이 한국 음악 시장에서 큰 반향을 일으켰다. 현실의 어두운 면을 노래에 녹여내고 우울증, 강박적 사랑, 파시즘 등에 대해서도 다뤘다”고 소개했다.

보도자료

10 그리고 그는 요즘 ‘일렉트릭 갱스터’를 만들었죠! (<무한도전> 리패키지 앨범에 실어라! 실어라!)

모델 이소라, 13일 방송하는 MBC <놀러와>에서 “얼마 전 어느 행사에 심사위원으로 참석했는데 게스트가 SS501이었다. 김현중을 만나고 싶어 분장실에 가서 김현중 씨 있냐고 물어보기까지 했다. 하지만 행사장에선 끝내 김현중을 만날 수 없었다. 행사가 끝난 후 허탈해하며 서울로 올라가는데 고속도로에서 SS501이 탄 차가 보이더라. 다급한 마음에 매니저에게 쫓아가자고 해 추격도 했었다”고 말해.

보도자료

10 지후 선배를 자동차로 쫓다니! 흰 천과 바람 정도는 돼야죠!

MBC <일요일 일요일 밤에>, 지난 12일 AGB닐슨미디어 리서치 기준으로 ‘몸몸몸’이 5%, ‘오빠밴드’와 ‘우리 결혼했어요’가 5.7% 기록.

보도자료

10 한 번한 삽질은 복구하기 어려운 법이죠. 그래도 코너가 재밌다면 ‘언젠가는’ 오를 겁니다.

故 장자연의 호야스포테인먼트 대표 유장호 씨, 故 장자연에 대한 정보를 담은 ‘장자연 문건’을 언론에 유포한 혐의 등으로 출판물에 의한 명예훼손 혐의를 받아 13일 오전 수원지법에서 영장실질심사 받아. 유장호 씨는 지난 3월 8일 ‘장자연 문건’을 공개해 출판물에 의한 명예훼손 혐의를, 故 장자연의 전 소속사 대표 김 모 씨를 ‘공공의 적’으로 표현해 모욕한 혐의 등을 받고 있다. 유장호 씨는 조사에서 혐의를 모두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보도자료

10 강압적인 성접대 문제는 수사 종결하고, 그걸 공개한 사람은 계속 수사하네요 (….)

KBS, 13일 상반기 수지동향 회의에서 수입 6338억 원, 비용 6000억 원으로 세전 이익 338억 원의 흑자를 기록했다고 밝혀. 이병순 KBS 사장은 이날 회의에서 “경영개선과 흑자 전환은 KBS수신료 현실화의 가장 실질적인 기반이자 도덕적 명분이다. 이를 국민과 시청자의 공감과 국민적 동의의 발판으로 삼아 하반기에는 수신료 현실화 추진을 본격화 하겠다”고 밝혔다.

보도자료

10 경영개선을 한 건 좋습니다만, 공영 방송이 수익 극대화를 위해 있는 곳은 아닐 텐데요…

SBS <찬란한 유산>, 지난 12일 TNS미디어코리아 기준 전국 시청률 41.8% 기록. 시청률 40% 이상의 기록은 올해 두 번째다. KBS <솔약국집 아들들>은 33.2%, MBC <친구, 우리들의 전설>은 7.9% 기록.

보도자료

10 현실에서는 왠지 백성희 모녀가 그냥 잘 살 것 같아 불안한 1人.

한성주, 13일 방송하는 SBS <야심만만>에서 “이혼 후 ‘이혼녀라 안 된다’는 이유만으로 많은 일들을 하지 못하게 됐고, 사람들에게 외면당했던 적이 많았다. 유난히 나에게는 더 가혹했다. 이제는 정말 누군가와 결혼을 하고 싶다. 누가 날 보쌈이라도 해 갔으면 좋겠다”고 말해. 한성주는 지난 1999년 이혼한 바 있다.

보도자료

10 언제 ‘라디오 스타’에서 김국진-한성주-이상민의 만남이나 한 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