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둘은 됐네”…’호구의 연애’ 김민규∙채지안, 거침 없는 애정행각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호구의 연애’/사진제공=MBC

MBC ‘호구의 연애’에서 김민규, 채지안이 제주도 여행에서 실제 연인 같은 케미로 감탄을 자아낸다.

오는 14일 방송될 ‘호구의 연애’에서 채지안과 김민규의 애정행각이 눈길을 끌 예정이다. 밸런타인데이 초콜릿 만들기 데이트를 나선 두 사람은 자연스럽게 손을 잡는다. 또한 서로에게 초콜릿을 먹여주는 등 스스럼 없는 스킨십과 행동으로 실제 커플같은 모습을 보였다고 한다.

아울러 김민규는 자신의 얼굴 모양 초콜릿을 만들어 채지안에게 선물하는 등 거침없는 애정 표현을 했다고 한다.

두 사람의 모습을 본 스튜디오 MC들은 “둘은 됐네” “우리 프로그램 끝났나 봐. 커플 된 거 같아” “100일차 커플 같다”라며 감탄했다고 한다. 

앞서 두 사람은 첫 여행에서부터 꾸준히 마음을 표현해왔다. 제주도 여행에서도 서로를 향한 호감을 보였던 이들은 폐교 체험 이후 더욱 가까워진 모습을 보였다.

‘호구의 연애’는 오는 14일 오후 9시 5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