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배우 양씨, 강남 도로에서 이상 행동…필로폰 투약 혐의로 체포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배우 양모씨 체포./ 사진=연합뉴스TV

영화배우 양모씨가 필로폰을 투약한 혐의로 경찰에 체포됐다.

12일 연합뉴스TV에 따르면 이날 새벽 3시쯤 서울 강남 논현동 한 호텔 근처 도로에서 한 남성이 찻길을 이리저리 뛰어다닌다는 신고가 112에 접수됐다. 이 남성은 최근 유명 영화와 지상파 인기 드라마 등에서 활동하고 있는 배우 양모씨로 알려졌다.

양씨는 정신을 잃은 사람처럼 위험하게 대로를 뛰어다니다 접근한 차량에 갑자기 뛰어들었다. 10여분 정도 소란을 일으킨 양씨는 40살 남성 A씨가 몰던 차량에 부딪혀 쓰러졌다.

다행히 크게 다치진 않았지만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들에게 횡설수설 등 이상 행동을 보였고, 파출소로 연행되는 과정에서도 난동을 부렸다.

경찰 조사 결과 양씨는 간이 마약 검사에서 필로폰 양성반응이 나왔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정밀 검사를 의뢰하고 마약 구매 통로와 동반 투약자 등을 조사하고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