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콘서트’, 新코너 ‘연애인들’…정명훈·유민상·김민경·오나미 뭉쳤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KBS2′ 개그콘서트’

KBS2 ‘개그콘서트’에 각종 ‘연애’가 난무한 엔터테인먼트가 등장한다. 오는 14일 방송에서 공개되는 새 코너 ‘연애인들’에서다.

‘연애인들’은 한 기획사 안에서 각기 다른 방식으로 ‘연애’에 흠뻑 빠져 있는 스타들의 모습을 담은 코너다. 코미디언 정명훈 유민상 김민경 오나미 박소영 정승환 이승환 등이 뭉쳤다.

극중 소속 톱배우들 정명훈과 오나미의 충격적인 관계가 공개돼 안방극장을 후끈 달아오르게 만들 예정이다. 최근 녹화에서 정명훈이 사랑에 빠지게 된 기상천외한 이유가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고 한다.

더불어 여배우 박소영과 매니저 정승환은 대표 유민상의 의심을 받는 와중에도 은밀한 애정표현을 즐기는 역할이다.

코너 첫 공개를 앞두고 유민상은 “코너의 윤활유 역할인 만큼 잘 진행될 수 있도록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정명훈과 오나미의 획기적인 애정을 이번 코너의 시청 포인트로 꼽으며 “이런 사랑 또 없다. 지켜봐주셨으면 좋겠다”고 기대를 높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