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롱이’ 이규형, SBS ‘닥터룸’으로 지상파 첫 주연…7월 방송 (공식)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배우 이규형 / 사진제공=에이스팩토리

배우 이규형이 SBS 새 금토드라마 ‘닥터룸’ 주연으로 차기작을 결정했다.

‘닥터룸’은 통증의학과 의사들의 이야기를 다룬 휴먼 메디컬 드라마다. 이규형은 서울남부지검 검사 손석기 역을 맡았다. 정의 실현이 지상 최대 목표인 대한민국 검사로서 법에 반하는 어떤 타협과 예외적용도 하지 않는 원칙주의자다.

이규형은 tvN ‘비밀의 숲’에서 반전 인물 윤세원 역으로, ‘슬기로운 감빵생활’에서는 해롱이 유한양 역으로 출연하며 대중들에게 눈도장 찍었다.

이후 JTBC ‘라이프’에서 건강보험 심사평가위원회 심사위원이자 정형외과 전문의 예선우로 분해 다정다감한 매력을 선보이며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증명했다. 매 작품 남다른 캐릭터 소화력을 증명한 이규형이 ‘닥터룸’에서는 어떤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된다.

‘닥터룸’은 SBS ‘너의 목소리가 들려’ ‘피노키오’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 조수원PD가 연출하고 ‘청담동 앨리스’ ‘하이드 지킬, 나’ 김지운 작가가 집필한다. 오는 7월 첫 방송 예정.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