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현석 연예인 주식부자 1위…이수만 2위, 배용준 3위

양현석

양현석

양현석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 대표 프로듀서가 연예인 주식부자 1위 자리를 지키고 있다.

23일 재벌닷컴에 따르면 지난  16일 종가 기준으로 보유한 상장사 주식지분 평가액으로 양현석 대표 프로듀서가 평가액 1, 973억 9,000만원을 평가 받아 1위에 올랐다. 이는 양현석 대표 프로듀서의 올해 초 보유 주식 평가액과 2,227억 4,000만원과 비교하면 253억 5,000만원이 감소한 수치이다.

올초 2위였던 이수만 SM엔터테인먼트 회장도 그대로 2위 자리에 위치했다. 이수만 회장 또한 1,576억 9,000만원으로 평가 받아 연초 1,950억 2,000만원보다 평각액이 373억 3,000만원 줄었다.

배용준은 연예인 주식 부자 중 유일하게 평가액이 증가해 3위를 기록했다. 배용준은 올해 초보다 51억 7,000만원이 늘어 306억 6,000만원으로 3위에 올랐다.

이외에도 박진영이 JYP엔터테인먼트 주식으로 4위(72억 3,000만원), SM C&C 주식을 가진 영화배우 장동건이 5위(37억 8,000만원)에 자리했다. 개그만 신동엽과 강호동도 SM C&C 주식 보유로 각각 20억여 원을 보유해 뒤를 이었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