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전소민, 김지석·이이경과 아찔한 탱고 데이트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런닝맨’ 전소민 생일특집 데이트 레이스/사진제공=SBS

SBS ‘런닝맨’에서 전소민이 김지석과 이이경과 함께 아찔한 탱고 데이트를 즐긴다.

14일 방송되는 ‘런닝맨’에서는 지난주에 이어 ‘전소민 생일특집’ 설렘 유발 데이트 레이스가 펼쳐진다.

앞서 전소민은 첫 번째 데이트 상대로 ‘톱스타 유백이’에서 환상적인 케미를 선보였던 김지석과 설렘 유발 ‘현실 데이트’를 즐겼다. 14일 방송분에서는 드라마 ‘1%의 어떤 것’에 출연했던 배우 하석진, 드라마 ‘하녀’에 함께 출연했던 배우 이이경이 등장해 치열한 ‘데이트 레이스’를 꾸민다.

화려한 탱고의상을 입고 등장한 전소민과 김지석, 이이경은 평소 절친한 사이임에도 불구하고, 아찔한 탱고 강습에 수줍어하는 모습을 보였다. 급기야 전소민은 설렘을 주체하지 못하고 자신을 향해 “심장아 나대지마!”라고 이야기 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김지석, 이이경은 전소민을 사이에 두고 서로 데이트를 리드하려는 ‘불꽃 신경전’까지 벌였다. 김지석은 “난 의상이 벌써 고수다”라고까지 말하며 이이경에게 지지 않으려는 귀여운 모습까지 보였다.

김지석, 이이경에 이어 데이트 상대로 배우 하석진까지 등장했는데, 두근거릴 수밖에 없는 데이트 레이스의 결말은 오는 14일 오후 5시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