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세윤 “가수 양준일, 시대 앞서갔다 생각..’다시 쓰는 차트쇼’에 모셨으면”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유세윤/사진=텐아시아 DB

MBC ‘다시 쓰는 차트쇼 지금 1위는?’(이하 ‘다시 쓰는 차트쇼’)에 출연하는 유세윤이 “가수 양준일을 프로그램에 모시고 싶다”고 말했다.

12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사옥에서 ‘다시 쓰는 차트쇼’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김구산 CP와 연출을 맡은 안소연 PD, MC 이경규, 유세윤이 참석했다.

이날 유세윤은 어떤 가수를 프로그램에 섭외하고 싶냐는 질문에 “‘1위 가수’는 아닌데 양준일 씨를 모셔보고 싶다. 최근에 GD를 닮았다고 화제를 모으신 분”이라며 “시대를 앞서가신 분이라고 생각한다. 기회가 된다면 모셔보고 싶다”고 했다. 

이밖에도 유세윤은 ‘다시 쓰는 차트쇼’에 대해 “내 모든 코미디의 원천은 ‘레트로’에 있다. 개그콘서트 ‘복학생’이라는 캐릭터도 그렇고 ‘UV’도 그렇다. 그래서 모든 녹화가 감동의 연속”이라는 소감을 밝혔다.

‘다시 쓰는 차트쇼’는 49년 역사를 가진 MBC 음악차트프로그램에서 대중들의 마음을 사로잡으며 정상에 섰던 ‘1위 가수’와 그 영광에 가려 1위를 놓친 ‘도전 가수’들이 다시 1위에 도전해 차트를 다시 새롭게 쓰는 경연 과정을 담은 음악 예능 프로그램이다. 매주 금요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