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악인 박애리와 팝핀현준의 만남…묘한 조화에 ‘끌리네’

[텐아시아=김명상 기자]

국악인 박애리와 가수 팝핀현준이 12일 서울 63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된 ‘맛의 도시 목포’ 선포식에서 오프닝 공연을 선보이고 있다.

국악인 박애리와 가수 팝핀현준이 12일 서울 63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된 ‘맛의 도시 목포’ 선포식에서 오프닝 공연을 선보였다. 이번 선포식은 목포의 식재료와 음식의 우수성을 전국적으로 알리고 ‘맛’이라는 브랜드를 선점하기 위해서 마련됐다.

목포시는 아번 선포식을 시작으로 음식특화거리 조성, 공모전을 통해 발굴한 단품메뉴와 미슐랭셰프 레시피를 활용한 청년창업 지원, 으뜸맛집 경영 컨설팅, 음식관광코스 개발 및 상품화, 식당 위생물품 제작 및 보급 등의 다양한 사업을 통해 맛의 도시 목포의 위상을 더욱 높일 계획이다.

김명상 기자 terr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