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의 법칙 in 태즈먼’ 괴생명체 등장…병만족 ‘경악’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정글의 법칙 in 태즈먼’ 스틸컷 / 사진제공=SBS

SBS ‘정글의 법칙 in 태즈먼’에서 첫 끼니를 향한 병만족의 치열한 수중 사냥기가 펼쳐진다.

오는 13일 방송되는 ‘정글의 법칙 in 태즈먼’에서는 하루 종일 굶은 채로 밤을 맞이한 병만족이 마지막 희망인 야간 수중 사냥에 나선다. 어둠을 틈타 사냥감이 모습을 드러내자 병만족은 낚시팀과 수중팀으로 나눠 밤 사냥을 시작한다.

낚시팀 강기영, 윤보라, 모모랜드 낸시 중 제일 먼저 보라의 낚싯줄이 흔들리며 첫 장어를 낚는데 성공한다. 이를 시작으로 줄줄이 딸려오는 장어에 병만족은 흥분을 감추지 못한다.

기쁨도 잠시 병만족은 장어를 어떻게 먹어야 할지 난감한 상황에 놓인다. 불을 사용할 수 없는 상황에 해까지 저물어 태양열 조리기를 사용할 수 없었던 것. 그토록 바라던 사냥감을 앞에 두고 이들은 첫 식사를 할 수 있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또한 추위도 무릅쓴 채 강에 입수한 김병만은 송어를 잡기 위해 분투한다. 그때 괴생명체가 나타나 멤버들은 경악을 감추지 못한다. 미스터리한 괴생명체의 정체는 이날 오후 9시 방송되는 ‘정글의 법칙 in 태즈먼’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