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듀2’ 출신 배우 조성욱,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합류…활력 넣는다

[텐아시아=우빈 기자]

배우 조성욱. / 사진제공=위엔터테인먼트

배우 조성욱이 KBS2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에 합류한다.

위엔터테인먼트는 12일 “배우 조성욱이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에 출연한다”고 밝혔다.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은 전쟁 같은 하루 속에 애증의 관계가 돼버린 네 모녀의 이야기를 통해 이 시대를 힘겹게 살아내고 있는 모든 엄마와 딸들에게 위로를 전하는 드라마다. 김해숙, 김소연, 홍종현, 유선, 기태영, 김하경 등이 출연 중이다.

극 중 조성욱은 설렁탕 집 아르바이트생 민호로 출연한다. 손님에게 싹싹한 훈남 아르바이트생으로 등장해 비주얼부터 시선을 사로잡으며 드라마에 새로운 활기를 불어 넣을 예정이다.

조성욱은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에 출연한 뒤 각종 CF를 통해 얼굴을 알렸으며, 웹드라마 ‘인싸, 아싸 그리고 엉싸’에서 종삼 역을 맡아 눈도장을 찍은 바 있다. 현재 설인아, 김동한 등이 소속된 위엔터테인먼트 배우로 활동 중이다.

조성욱이 주말 저녁을 책임지고 있는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에 전격 합류하며 앞으로 어떤 활약을 펼칠지 기대가 모아진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