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키즈, 태국·자카르타에서도 주목한다…”7만 한류 팬과 소통”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동키즈. / 제공=동요엔터테인먼트

신인 보이그룹 동키즈(DONGKIZ)를 향한 해외 팬들의 반응이 심상치 않다.

동키즈는 오는 24일 새 미니음반 ‘동키즈 온 더 블록(DONGKIZ ON THE BLOCK)’을 발표한다. 정식 데뷔 전부터 다양한 홍보 활동을 통해 시선을 모았다.

학교에서 펼친 공연과 패션쇼 참석 등 국내는 물론 해외로도 무대를 옮겨 활약했다. 지난해 11월 17일 태국 방콕에서 열린 ‘한-태 수교 60주년 기념 HEC KOREA CONCERT(HEC 코리아 콘서트)’에 유일한 데뷔 준비 팀으로 참석했다. 그룹 워너원과 몬스타엑스, 펜타곤, 틴탑, 더보이즈 등과 한 무대에 올랐다.

또한 지난해 11월 30일 자카르타에서 펼쳐진 ‘인도네시아 지진 피해 이재민 돕기 자선 공연’에도 모습을 드러내 프리 데뷔 음반 타이틀 곡인 ‘놈’(NOM)’을 열창했다.

관심에 힘입어 동키즈는 태국에서의 버스킹과 현지 매체 인터뷰도 진행했고, 태국 최대 음악 시상식인 ‘죽스 타일랜드 뮤직 어워드 2018(JOOX Thailand Music Awards 2018)’에 초청돼 자리를 빛냈다.

국내와 해외를 오가며 진행한 데뷔 프로모션을 통해 동키즈는 약 7만 명의 한류 팬과 소통하며 인지도를 쌓았고, 정식 데뷔로 다시 한 번 이름과 얼굴 등을 알릴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