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윤아, 솔로 3집 ‘315360’ 9년 만에 재발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김윤아 솔로 3집 재킷. / 제공=인터파크 엔터테인먼트

그룹 자우림 김윤아의 세 번째 솔로 음반 ‘315360’이 9년 만에 다시 세상에 나온다.

김윤아의 소속사 인터파크 엔터테인먼트는 12일 “절판된 ‘315360’의 재발매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2010년 발매된 이 음반은 김윤아의 다른 솔로 음반과 마찬가지로 그가 직접 작사·작곡·편곡과 프로듀싱까지 맡아 완성했다. 발매 당시 서른 여섯이었던 김윤아는 음반에 뮤지션이자 여성으로 보낸 31만 5360시간의 삶의 흔적을 꾸밈없이 진솔하게 담아냈다.

타이틀 곡인 ‘고잉 홈(Going Home)’은 일상에 지친 이들에게 위로를 건네는 곡으로, 김윤아의 대표곡으로도 꼽힌다. 또 다른 수록곡 ‘가만히 두세요’ ‘도쿄 블루스’ ‘비밀의 정원’ ‘이상한 세상의 릴리스’ 등도 큰 인기를 얻었다.

팬들을 위해 음반 재발매를 결정한 김윤아는 오는 5월부터 열리는 소극장 콘서트의 포스터도 추가로 공개하며 이목을 끌고 있다.

다음달 11일부터 6월 2일까지 서울 서교동 신한카드 FAN스퀘어 라이브홀에서 펼쳐지는 이번 소극장 콘서트 ‘노래가 슬퍼도 인생은 아름답기를’은 김윤아가 오랜만에 혼자 무대에 오르는 공연이다. 소규모 악기 편성에 김윤아의 음색으로 남다른 감동을 전할 예정이다. 티켓은 예매 시작과 동시에 매진을 기록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