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피플’ 강호동 “기성세대에게 풋풋한 열정을, 사회 초년생에겐 공감을 줄 것”

[텐아시아=정태건 기자]

개그맨 강호동/사진=채널A 제공

채널A 새 예능프로그램 ‘신입사원 탄생기-굿피플’(이하 ‘굿피플’)에 출연하는 강호동이 방송을 통해 전하고 싶은 메시지를 공개했다.

강호동은 “’굿피플’을 통해 기성세대들은 사회 초년시절의 풋풋한 열정을 되새겨 볼 수 있고 사회 초년생이 된 친구들은 자신의 상황에 빗대어 많은 공감과 팁을 얻을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며 “누구나 유익하고 즐겁게 볼 수 있는 프로그램”이라고 설명했다.

함께 출연하게 된 동료 이수근에 대해서는 “정말 좋은 예능의 동반자다. 말하지 않아도 서로를 잘 알기 때문에 촬영 중간 각자의 빈틈을 서로 채워줄 수 있다”고 말했다.

‘굿피플’은 사회초년생의 성장 과정을 담은 프로그램으로 ‘우리 모두의 처음, 그 열정을 응원한다’는 취지로 마련한 리얼 오피스 예능프로그램이다.

강호동을 비롯해 방송인 이수근, 신아영, 부장판사 출신 소설가 도진기, 배우 이시원, 가수 전범선이 ‘굿피플 응원단’으로 참여한다. 첫 방송은 오는 13일 오후 11시에 공개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