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계상 도플갱어”…’베이비 캐슬’ 쿨 유리 남편 등장 ‘시선 강탈’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베이비캐슬’/ 사진제공=E채널

혼성그룹 쿨 멤버 유리의 훈남 남편이 E채널 ‘베이비 캐슬’ 스튜디오를 찾았다.

오는 11일 방송되는 ‘똑.독.한 코디맘 베이비 캐슬'(이하 ‘베이비 캐슬’)에 배우 윤계상과 똑 닮은 쿨 유리 남편이 등장한다.

쿨 유리는 2014년 6살 연하의 골프 선수 겸 사업가인 사재석 씨와 결혼한 이후 미국 LA에서 신혼생활을 시작했다. 사재석 씨는 독박 육아로 힘들어 하는 유리를 위해 과감히 육아 휴직을 내고 삼남매 돌보기에 동잠한지 15개월째로 알려졌다.

세 아이와 함께하는 유리 부부의 좌충우돌 현실 육아 스토리는 출연자들을 울고 웃게 만들었다. 특히 사재석 씨는 익숙한 외모로 모든 이의 주목을 받았다. 이날 ‘베이비 캐슬’ 스튜디오를 깜짝 방문한 사재석 씨를 본 MC 강호동은 ‘윤계상’으로 착각했다는 후문이다.

‘베이비 캐슬’은 오는 11일 오후 9시에 첫방송 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