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상민, 오늘(11일) 11살 연하 연인과 결혼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박상민,빙의

배우 박상민./  사진=텐아시아DB

배우 박상민이 오늘(11일) 11살 연하의 연인과 결혼한다.

박상민과 예비신부는 이날 서울 밀레니엄 서울 힐튼 호텔에서 결혼식을 올린다. 비연예인인 예비신부를 배려해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이다.

박상민의 예비신부는 미모와 지성을 겸비한 비연예인 여성으로, 두 사람은 지인들이 함께한 자리에서 처음 만나 자연스럽게 인연을 맺게 됐다.

앞서 지난 2월 소속사 위브나인엔터테인먼트는 “박상민 씨는 예비신부의 사려깊은 마음과 배려심, 긍정적인 마음에 반해 인생의 동반자가 되기로 결심했다. 두 사람이 서로를 향한 깊은 믿음과 사랑을 바탕으로 부부의 인연을 맺게 된 것에 대해 축하와 응원 부탁드린다”고 했다.

박상민은 1990년 영화 ‘장군의 아들’로 데뷔했다. 이후 ‘젊은이의 양지’ ‘여인천하’ ‘자이언트’ 등 다수의 작품에서 활동했다. 현재 OCN 드라마 ‘빙의’에 출연 중이다.

지난 2007년 A씨와 결혼했지만 결혼 3년 만인 2010년 파경을 맞아 안타까움을 산 바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