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켄드릭 라마와 작업”…’킬빌’, 도끼 웃게 한 세계적 엔지니어 등장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예능프로그램 ‘킬빌’/사진제공=MBC

MBC 예능프로그램 ‘킬빌’에서 도끼와 비와이가 세계적인 엔지니어와 함께 최종 미션 준비에 나선다.

오늘(11일) 방송되는 ‘킬빌’ 9회에서는 도끼와 비와이이가 마지막 미션을 위해 특별한 준비에 나선다.

우승후보 도끼와 비와이는 DJ칼리드 뿐만 아니라 수많은 빌보드 스타들이 거쳐 간 녹음실에서 본격적으로 최종미션 곡 준비에 돌입했다. 더불어 이들 앞에는 최고의 힙합뮤지션 ‘켄드릭 라마’와의 작업으로 2015년 그래미 상을 수상한 세계적인 엔지니어가 출격, 최종 미션에 걸맞는 특급 디렉팅을 예고했다.

예상치 못한 지원사격에 비와이는 아이같이 신기해하며 엄지를 치켜세웠고 도끼 역시 “제가 좋아하는 래퍼들을 거의 다 엔지니어링 하신 분이다”라며 뜻깊은 감정을 내비쳤다.

더불어 이날 이 엔지니어는 DJ칼리드의 랩 취향에 대해 조언을 해줬다. 녹음 도중 실수를 한 비와이를 위한 조치도 취해줬다. 최종미션 작업을 멋있게 진두지휘한 엔지니어의 정체는 누구일지도 관전포인트다.

‘킬빌’은 오늘(11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본방송은 올레 tv 모바일에서 동시 방송되며 MBC PLUS의 MBC 뮤직, 에브리원, 드라마넷 채널에서 무삭제 버전으로 다시 만나볼 수 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