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거JK, 척수염 재발·왼허벅지 마비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래퍼 타이거JK. 사진제공=타이거JK 인스타그램

래퍼 타이거JK가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척수염 재발과 왼쪽 허벅지 마비, 소화기 장애가 생긴 사실을 밝혔다.

타이거JK는 “다시 시작된 배틀. 지금부터는 긍정과 사랑 뿐이 내 몸과 정신에 머물수 있다. 그래도 랩 쟁이로서 턱수염과 운율을 맞출수 있다”는 말과 함께 환자복을 입은 사진을 함께 게재했다.

긍정의 힘을 강조한 만큼, “Smile because it’s necessary(필요하니까 웃자)”라고도 덧붙였다.

이어 올린 영상에는 이모지 등을 덧붙여 웃음을 짓고 있는 모습을 공개했다.

타이거JK는 2006년 척수염 진단을 받고 투병 생활을 한 적이 있다. 완치는 아니었으나 몸 상태가 많이 호전된 것으로 알려졌으나 재발로 다시 투병 생활을 시작하게 됐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