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노트, ‘하쿠나 마타타’로 뜨거운 인기…’댄스 커버 열풍’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드림노트 ‘하쿠나 마타타’ 댄스 커버 열풍. / 제공=어메이저

그룹 드림노트(DreamNote)의 신곡 ‘하쿠나 마타타’ 댄스 커버가 해외 팬들의 인기를 얻고 있다.

드림노트는 최근 글로벌 K팝 비디오 커뮤니티 ‘어메이저’와 손잡고 ‘드림노트챌린지'(DreamnoteChallenge) 댄스 커버 영상 프로모션 이벤트를 열었다.

‘어메이저’ 앱에서 진행된 ‘드림노트 챌린지’는 드림노트가 직접 알려주는 가이드 영상 및 전용 AR 스티커를 활용해 ‘하쿠나 마타타’ 노래를 부르고 댄스, 직접 찍은 영상을 게시하는 이벤트이다. 지난 3월 15일부터 4월 10일까지 해시태그 ‘#DreamnoteChallenge’를 통해 펼쳐졌다.

드림노트의 통통튀는 매력을 보여줄 수 있는 밝고 긍정적인 영상은 ‘하쿠나 마타타’를 활용해 주문을 외우면 걱정, 고민 등이 해결된다는 내용이다. 팬들이 쉽게 따라 하고 같이 찍을 수 있어 참여도가 높였다.

‘어메이저’ 측에 따르면 ‘드림노트 챌린지’ 댄스 커버 영상은 지난 9일 기준, 56개 국가 이상에서 1000개 이상 제작돼 올라왔다. 신인 걸그룹으로는 눈에 띄는 기록이다.

이에 ‘어메이저’ 이의중 대표는 “드림노트의 경우 K팝 인기가 높은 국가에서 신인 아티스트로 높은 커버율이 있어 이벤트를 기획하게 됐다. 특히 브라질, 칠레에서의 댄스 커버율이 높아 앞으로 남미에서의 인기가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