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T 127, 멕시코·러시아 단독 콘서트 개최 확정…현지 언론 주목

[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NCT 127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NCT 127이 멕시코와 러시아 단독 콘서트를 확정했다.

NCT 127 월드 투어 ‘네오 시티 – 디 오리진'(NEO CITY – The Origin)은 5월 21일 멕시코 멕시코시티 Teatro Metropolitan(테아트로 메트로폴리탄), 6월 26일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 Ice Palace(아이스 팰리스), 6월 29일 모스크바 Megasport Sport Palace(메가스포츠 스포츠 팰리스)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특히 이번 NCT 127 콘서트는 K팝 콘서트로는 이례적으로 러시아 2개 도시에서 펼쳐진다. 약 1만명 수용이 가능한 대형 아레나 공연장에서 개최되는 공연으로 현지의 주목을 받고 있다. NCT 127의 감각적인 음악과 독보적인 퍼포먼스, 네오한 매력, 세련된 무대 연출이 어우러진 웰메이드 공연으로 관객들을 매료시킬 전망이다.

더불어 NCT 127은 오는 24일 뉴저지 PRUDENTIAL CENTER(프루덴셜 센터) 공연을 시작으로 애틀랜타, 마이애미, 댈러스, 피닉스, 휴스턴, 시카고, 산호세, 로스앤젤레스, 밴쿠버, 토론토 등 미국과 캐나다 11개 도시에서 12회에 걸쳐 북미 투어를 진행하며 ‘글로벌 대세’다운 특급 활약을 펼칠 예정이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