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팬’ 출신 용주, 오늘(10일) 첫 미니앨범 ‘이 시간’ 발매…자작곡 수록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용주/사진제공=모스트웍스, NUPLAY

가수 용주가 오늘(10일) 데뷔 첫 미니앨범 ‘이 시간(This Time)’을 발매한다.

용주의 첫 번째 미니앨범과 동명인 타이틀곡 ‘이 시간’은 어쿠스틱 기타의 따뜻한 선율과 감미로운 용주의 목소리가 어우러져 봄의 분위기를 물씬 느끼게 해주는 감성 발라드곡이다. 콘트라베이스와 스트링 퀄텟 사운드, 그리고 드라마틱한 코러스 라인이 후반부로 갈수록 힘 있게 받쳐주며 곡의 완성도를 높였다.

또한 용주는 발매에 앞서 지난 6일 연세대학교에서 개최된 ‘2019 러브썸(LOVESOME) 페스티벌’에서 타이틀곡 ‘이 시간’을 선공개한 바 있다. 이어 지난 7일 공개한 티저 영상에서 용주만의 부드러운 러브송을 예고하기도 했다.

특히 이번 앨범에는 타이틀곡 ‘이 시간’ 외에도 용주가 작사, 작곡에 참여한 발라드곡 ‘울었으면 좋겠다’가 수록되어있다.

이어 SBS ‘더 팬’에서 많은 사랑을 받았던 경연곡 ‘잠시 길을 잃다’ ‘구애’ ‘그녀가 말했다’까지 총 3곡이 추가로 포함됐다.

용주는 앞서 SBS 음악예능 ‘더 팬’에 출연하며 관심을 모았다. 용주는 오늘(10일) 오후 6시 첫 미니앨범 발매에 이어 오후 8시 첫 팬 쇼케이스를 앞두고 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